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신비(동대문센터)

입소날짜
2024-03-14
품종
폼피츠
성별
암컷
나이
1(세) 3(개월)
체중
6.2(Kg)
안녕하세요.
제 이름은  신비(동대문센터) 예요.

<구조 히스토리>


지난 3월 14일, 동대문 센터에 피학대견 5마리가 입소하였습니다.


이 아이들은 동물자유연대와 동대문구청에서 구조된 16마리 중 일부로, 이전 주인으로부터 방치와 학대를 당한 아이들이었습니다.


이전 주인은 애니멀 호더로 아이들을 중성화하지 않았고 밀폐된 환경 속에서 방치하였으며,


두 마리였던 아이들이 번식으로 개체 수가 무분별하게 늘어남으로써 감당하기 힘든 수가 되자 이전 주인은 결국 사육을 포기하였습니다.


방치당하는 그 오랜시간 동안 냉난방도 안 되는 환경 속에서 추위에 떨며 매일 밤 서로의 체온에 의지해 잠들었을 아이들...


동대문 센터는 구조된 16마리 중 상태가 가장 좋지 못한, 파보 바이러스에서 양성반응을 보이는 5마리를 치료 후 보호하기로 하였습니다.



<센터에 입소했을 때>


모든 아이들의 털은 소변에 의해 누렇게 물들고, 대변과 털이 엉겨붙어 떡지다 못해 큰 덩어리가 되어 뭉쳐 있었을 정도로


관리를 받지 못해 내외적으로 처참한 상황이었어요.


입소 후 건강검진에서는 불행 중 다행히 한 마리(금비)만 양성반응을 띄었고, 현재는 무사히 완치되었어요.


5마리 아이들은 입소 당시 열악한 환경 속에서 지내며 받은 스트레스와 뒤바뀐 환경에 대한 두려움으로 무척 불안한 상태였지만,


치료와 꾸준한 관심으로 점차 회복되었습니다.


또한 사람에 대한 신뢰 회복과 타견과의 사회화를 목표로 정서적 케어와 동시에 사회화 훈련도 겸하고 있는데요,


아픔을 극복하고 찬란한 새 삶을 살기를 바라며 했던 많은 노력들이 결실을 맺었던 걸까요?


다섯 아이 모두 사람을 무서워하고 손길을 경계하던 이전 모습과는 다르게 많이 밝아졌으며 적응 중에 있어요.


입소 당시 모두 얼굴에 두려움이 가득했는데 이제는 장난끼가 가득해졌답니다ㅎㅎ


심지어 옥상에서 친구들과 함께 장난치고 뛰어다니는 모습은 상상하지 못했는데, 한 시간 내내 열심히 뛰어놀다가 지쳐서 옹기종기 모여 잠든 적도 있어요.


안타깝게도 다섯 친구들 모두 장난감을 가지고 놀 줄 몰라요. 그래서 장난감 가지고 노는 연습도 하고 있어요.


오랜시간 방치되며 배변, 배뇨를 먹으며 연명한 아이이기에, 아직까지 식분 증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때문에 배변을 본 후에 바로바로 치워주며, 먹는 것이 아님을 인지시켜주고 있어요.

(배변훈련도 같이 연습하는 중이에요.)


힘든 시간 속 험난한 삶을 살아온 우리 친구들이 좋은 가족을 만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격려 부탁드리겠습니다.



<성격 및 기타 특징>


신비는 입소 당시 두 눈에 사람에 대한 두려움이 가득하며 소심하고 겁이 많은 아이였어요.


격리 해제 후 같이 구조된 친구들과 센터 내 다른 친구들과 다 같이 사회화를 하기 시작하며 신비의 성격을 알 수 있었어요


사회화 훈련을 통해 사람에 대한 경계심이 누그러졌고, 센터 적응 기간동안 생각보다 사람을 좋아하는 아이란 걸 알 수 있었어요.


신비는 만져달라, 안아달라 애교도 많으며, 사람 손길을 좋아하고 사람과 함께 있는 걸 좋아하는 아이에요.


기분이 좋을 때면 옥상 잔디밭에서 꿀렁꿀렁 지렁이 춤을 추며 뒹구는 걸 좋아해요.


최고조로 좋을 때는 빙글빙글 돌면서 행복을 표현하기도 해요😂


친구들과 잘 어울려 놀고 곧잘 뛰어다니긴 하지만 혼자만의 여유를 즐길 줄도 아는 친구에요.


조금씩 성격이 밝아지고 있고, 장난감도 갖고 놀기 시작했어요.


신비는 사람에 대한 경계심도, 친구들과의 사회화 연습도 꾸준히 하고 있지만,


아직까지 큰 소리나, 액션을 취했을 때 움찔움찔 깜짝 잘 놀라요.


그렇기에 애정과 인내심으로 천천히 신비에게 다가가 줄 수 있는 보호자님이 필요합니다.


사랑스런 신비의 평생가족을 기다립니다.




서울동물복지지원센터내의 입양대기동물들은 입양 전 교육 이수 후 첫만남이 가능합니다. 나이는 추정나이로써 실제 나이와 일치하지 않을 수 있으며, 성격 또한 입양 후 생활패턴이나 환경, 시간 등 변화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니 충분히 고려해보신 후 입양신청 해주세요.